광복절 맞아 고궁ㆍ종묘ㆍ왕릉 무료개방
광복절 맞아 고궁ㆍ종묘ㆍ왕릉 무료개방
  • 송호진 기자
  • 승인 2019.08.08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복절 기념기간 8월 10일부터 25일까지 무료개방
문화재청 로고(사진제공=문화재청)
문화재청 로고(사진제공=문화재청)

[대전=내외뉴스통신] 송호진 기자 =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본부장 나명하)는 오는 15일 제74주년 8.15 광복절을 맞아 광복절 기념기간(8.10.~25.)을 정하고 이 기간 내내 조선의 궁궐과 종묘, 왕릉을 무료로 개방한다고 8일 밝혔다.

올해 광복절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로 국민 누구나 조선의 궁궐, 종묘, 왕릉에서 임시정부와 광복절의 뜻을 기념하고 국권 회복의 역사적 의미를 돌아보는 시간을 보내길 바라며 역사적인 가치가 담긴 뜻깊은 곳에서 많은 국민이 여가 활동을 즐기며 국내 관광활성화에도 이바지하길 기대하고 있다.

이번 무료 개방하는 곳은 문화재청이 직접 관리하는 경복궁, 창덕궁, 덕수궁, 창경궁 4대궁과 종묘, 조선왕릉이며 이 기간 중에는 덕수궁과 창경궁에서 진행 중인 상시 야간관람도 무료다.

또한 종묘는 시간제 관람에서 자유관람으로 전환해 운영하고 모든 궁능에서는 기존과 같이 문화재 안내 해설사의 해설도 함께 들을 수 있다.

다만 무료개방 기간 중에라도 창덕궁 달빛기행과 창덕궁 후원 관람 등 예약제 관람과 각 궁능의 정기휴일은 개방에서 제외된다.

shj701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310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