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장-정의당 부산시당위원장 역사적 첫 만남
부산시장-정의당 부산시당위원장 역사적 첫 만남
  • 이성만 기자
  • 승인 2019.08.10 0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오 시장, “어려운 시기 소통을 통해 공감하고, 함께 똘똘 뭉쳐 극복하자” 강조
◈ 민선7기의 시정철학은 인권노동 가치 존중, 민생경제 현장 소통강화, 사회적 경제 활성화 등
▲오거돈 부산시장(왼쪽)과 정의당 부산시당 현정길 위원장(사진=부산시)
▲오거돈 부산시장(왼쪽)과 정의당 부산시당 현정길 위원장(사진=부산시)

[부산=내외뉴스통신] 이성만 기자 = 오거돈 부산시장이 오늘(9일) 시청 접견실에서 지난달 취임한 정의당 부산시당 현정길 위원장을 만나 취임축하 인사를 건네고, 민선7기 ‘노동존중 부산’ 실현을 위해 정의당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정의당 시당 대표와 부산시장이 만나는 자리는 처음이다.

현정길 위원장은 “앞으로 자치단체가 자치역량이나 분권이 확고히 되려면 정치가 살아나야 한다”면서, “시민들의 목소리를 다양하게 들을 수 있는 정당 간의 논의가 필요하다”며 이 자리에서 부산시정 협의체를 제안했다.

이에 오 시장은 “정의당은 지역 사회의 약자, 노동자를 대변하는 중추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이 자리를 통해 소통을 위한 협의체를 만들어 나가는 것에 공감하며, 한일 간 경제 문제가 생긴 상황에서 어떻게든 똘똘 뭉치고 인식을 같이 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 날 오 시장은 앞서 지난 5일 유재중 자유한국당 시당위원장과 전재수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위원장을 만난 자리에서 언급된 경제원탁회의와 관련, 연장선상에서 5당 대표가 논의의 장에 참여하는 것을 검토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오 시장은 또, “민선 7기 들어와 민생노동정책관을 신설하고, 노동이사제 도입, 비정규직 문제 등 노동 및 인권 증진에 노력하고 있다”며 노동인권 정책 추진을 강조했다.

이날 만남은 “부산발전을 위해서라면 다수·소수당을 떠나 누구라도․어디라도 찾아가서 협력을 요청할 것”이라는 평소 지론대로, 오 시장의 의지가 적극 반영된 자리다.

smlee3300@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364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