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기상지청, "제10호 태풍 '크로사' 북상"
청주기상지청, "제10호 태풍 '크로사' 북상"
  • 원종성 기자
  • 승인 2019.08.13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뉴스통신] 원종성 기자 =  청주기상지청(청장 이선기)이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이동경로와 상황을 발표했다.

사진제공 = 청주기상지청
사진제공 = 청주기상지청

태풍 크로사는 13일(화) 15시 일본 가고시마 남동쪽 약 630km 부근 해상에서 시속 11km의 속도로 서북서진 하고 있으며 강도(최대풍속 시속 126km(초속 35m))가 강하고 중형(강풍반경 약 430km)으로 발달하고 있다.

앞으로 태풍은 점차 북상하여 15일 아침에 일본 규슈 동쪽을 지나 상륙 후 오후에 동해상으로 진출하면서 울릉도ㆍ독도는 영향을 받겠다. 

이후 우리나라 상층(고도 약 5km 이상)에 형성되는 강한 남서풍을 만나 일본 삿포로 북쪽 해상으로 빠르게 북동진 한 후 17일 오후에 저기압으로 변질된다.

특히 태풍이 15일 낮에 일본 육상을 지나면서 세력이 약화되고 16일에는 바닷물 온도가 상대적으로 낮은(26도 이하) 동해상을 지나면서 급격히 약화된다.

<광복절(15일) 충북> 태풍이 점차 북상함에 따라 15일 새벽부터 충북에 비(예상 강수량: 5~40㎜)가 내리겠으나 낮 동안 소강상태를 보이는 곳이 있겠다.

한편, 14일 오후(15~18시)에는 대기하층 바람의 수렴과 일사에 의한 대기불안정으로 인해 강한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겠다.

이후, 태풍이 동해상에서 점차 북동진하여 멀어짐에 따라 우리나라는 태풍에 동반된 비구름대의 영향에서 벗어나 충북은 15일 오후(18시)에 비가 그치겠다.

청주기상지청 관계자는 "태풍이 지나간 후 17일 북서쪽에서 접근하고 있는 차고 건조한 공기의 영향으로 충북지역은 강한 비가 올 것이다"며 "이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권에 들면서 충북지역은 8월 하순까지 30도를 넘는 무더위가 나타나는 날이 많겠으니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kymajs@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487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