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계절근로자 농촌인력난 해결 톡톡
외국인 계절근로자 농촌인력난 해결 톡톡
  • 조영묵 기자
  • 승인 2019.08.14 0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이민 여성 가족 초대... 90일간 제천 머물며 농촌일손 지원
제천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90일간 농촌인력난 해결하고 출국(사진=제천시청 제공)
제천시 외국인 계절근로자 90일간 농촌인력난 해결하고 출국(사진=제천시청 제공)

 

[제천=내외뉴스통신] 조영묵 기자 = 제천시의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외국인 46명이 지난 13일 인천공항을 통해 고국으로 출국했다.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은 영농작업이 집중되는 시기에 법무부의 심의를 거쳐 일정기간(최장 180) 외국인을 합법적으로 고용할 수 있는 제도이다.

지난 90일간 제천을 머물렀던 외국인 계절근로자들은 담배, 오이, 고추 등 농작물 수확작업에 구슬땀을 흘리며 지역 농가의 인력부족 문제에 제 역활을 톡톡히 했다.

제천시는 지난 해 부터 관내거주 결혼이민 여성의 본국 가족이 단기 취업비자(90일 이내)를 발급받아 관내 농가에 고용될 수 있도록 행정재정적 지원정책을 실시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외국인 C(41)폭염 속에 몸은 많이 힘들었지만, 일손이 부족한 농촌 어르신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보람이 컸다.”,

다음에 기회가 된다면 꼭 다시 찾아와 일손을 보태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올해 처음 사업에 참여한 농가주는 “90일 간 같이 일하면서 정이 많이 들어 함께 일했던 분을 꼭 다시 초청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에 외국인 계절근로자 B(38)그분과 함께 다시 일할 수 있다면 언제든지 불러 달라.”며 좋아했다 .

한편, 하반기 근로예정인 외국인 근로자 23명은 오는 19일 입국하여 제천지역 17개 농가에서 농작물 수확을 도울 계획이다.

 

 

muk0321@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50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