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을 위협하는 치명적 실수, 음주 후 물놀이
생명을 위협하는 치명적 실수, 음주 후 물놀이
  • 김화중 기자
  • 승인 2019.08.14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안해안국립공원, 물놀이 안전수칙 캠페인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사진=태안해안국립공원]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사진=태안해안국립공원]

[태안=내외뉴스통신] 김화중 기자 = 국립공원공단 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승기)은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는 여름, 야외에서 음주 후에 물놀이를 하는 행동은 자신의 생명을 위협하는 행위와 다를 바 없다”라며 음주 물놀이의 위험성을 강조하고 있다. 음주를 하면 심장박동이 빨라지고 혈관이 늘어나는데 이러한 상황에서 차가운 물에 들어갈 경우 늘어났던 혈관이 급격하게 수축하며 심장에 큰 부담을 주게 된다. 여기에 폭염으로 인해 발생되는 과도한 땀흘림과 어지러움, 일시적으로 의식을 잃을 수 있는 온열질환까지 더해진다면 아무리 얕은 물이라 하더라도 즉각적인 구조를 하지 못하면 생명에는 치명적일 수 있다.

지난 4일 태안 연포해수욕장에서 한낮의 뙤약볕이 가장 강한 오후 시간대에 음주 후 물놀이를 하던 탐방객이 물에 빠지는 안전사고가 발생했다. 익수자는 국립공원·대한적십자사 태안군 인명구조대원에 의해 현장에서 사고 즉시 구조되었고, 심폐소생술(AED 사용)을 실시하여 응급처치한 후 119구급차를 이용해 인근병원으로 후송하여 현재 병원에서 치료중이다.

태안해안국립공원사무소 박철희 탐방시설과장은 “요즘 같은 폭염주의보가 계속 발효되는 상황에서 음주 후 야외 물놀이는 사고로 이어질 가능성이 더욱 높기 때문에 물놀이 전에는 절대 음주를 하지 않는 등 물놀이 안전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여 탐방객 스스로 사고 예방을 위해 노력함으로써 즐거운 물놀이가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manak49@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0505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