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재단, '첨단동물모델평가동' 건립사업 유치 성공
오송재단, '첨단동물모델평가동' 건립사업 유치 성공
  • 이건수 기자
  • 승인 2019.09.11 1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송‧대구 유치경쟁에서 최종 선정 … 2021년까지 156억원 투입

[충북=내외뉴스통신] 이건수 기자=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박구선, 이하‘오송재단’)은 첨단동물모델평가동 건립사업 공모 결과, 오송 · 대구 간 유치경쟁에서 최종 사업수행자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첨단동물모델평가동'은 감염병 예방연구를 위한 특화된 플랫폼으로 대형 무균클린부스, 생물안전 3급등시설 등을 갖춘 첨단 전임상 평가지원 시설이다.

이 시설이 준공되면 고부가가치 기술집약적 첨단동물모델 확보로 첨단 바이오의약품 R&D 지원과 신약개발 역량 제고를 위한 지원체계 고도화가 가능해 진다.

또, 해외 의뢰 고난이도 전임상시험 국내 수행으로 관련 기업지원 개발기간 및 비용을 단축시킬 수 있으며, 미개발 법정 감염병 치료제 개발 활성화 및 감염병 예방을 통해 사회적 비용 약 2조원이 절감되는 효과가 있다.

오송재단 박구선 이사장은 “사람의 면역 기능을 모사한 인간화마우스 및 소형영장류인 마모셋원숭이로 구성된 첨단동물을 활용해, 바이오의약품에 대한 임상시험 진입 성공률을 높이고, 법정 감염병 치료제 개발 활성화를 통해 국내 제약산업 육성 및 제약강국 진입 기반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eonbajanggo@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65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