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24시간 '안심 무료택배함' 운영
대구,24시간 '안심 무료택배함' 운영
  • 한유정 기자
  • 승인 2019.09.11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구시에서 설치한 무인택배 보관함의 모습 ( 사진 =대구시)
▲ 대구시에서 설치한 무인택배 보관함의 모습 ( 사진 =대구시)

[대구=내외뉴스통신] 한유정 기자 = 대구시에서 설치한 34개소의 택배함에 이어 현재까지 21개를 추가 설치해, 대구 전역에 55개소를 운영 중이다. 설치장소는 대구시와 대구지방경찰청, 각 구․군의 협업으로 선정했으며, 택배함 위치는 대구시 홈페이지, 공공데이터 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택배함은 1인 가구의 증가와 함께 택배기사를 사칭한 각종 범죄로부터 24시간 안전하고 편리하게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특히, 무인 방범 택배함 상단에 부착된 무인 단속카메라(CCTV)와 비상벨 등을 통해 골목길 범죄예방 기능도 담당한다. 월 평균 이용 건수는 2018년 기준, 택배함당 216여 건이며 누적 이용 건수는 218,157건으로 해마다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 중 대학가 원룸촌 이면도로상에 설치된 11개의 무인 방범 택배함은 무인 단속카메라(CCTV), 비상벨 등 방범 기능이 포함돼 위급상황이 발생할 경우, 택배함의 비상벨을 누르면  112상황실과도 연결돼 경찰의 신속한 출동으로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아울러, 올해 10월 중 6개소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최삼룡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안심 택배 시스템을 통해, 그동안 택배 이용에 불편을 겪던 1인 여성 가구와 대학가 원룸촌 거주 시민 등 누구나 24시간 안전하고 편리하게 택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용 방법은 물품을 구매할 때, 택배 수령지를 안심 택배함으로 지정하면 택배기사가 수취인 핸드폰 번호를 입력해 물품을 보관한 뒤 관제센터를 통해 인증번호를 발송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수취인은 물품 보관 연락을 받은 후 48시간 이내에 택배보관함에 인증번호를 입력하고 물품을 찾아가면 되는 서비스로 365일 연중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han1220@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1655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