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시, 웅천일반산업단지에 일본 KJC사 투자유치 협약
보령시, 웅천일반산업단지에 일본 KJC사 투자유치 협약
  • 송호진 기자
  • 승인 2019.10.09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 KJC사 투자유치 협약식(사진제공=보령시청)
일본 KJC사 투자유치 협약식(사진제공=보령시청)

[보령=내외뉴스통신] 송호진 기자 = 충남 보령시는 8일 충남도청 상황실에서 양승조 충남도지사와 정낙춘 보령시 부시장, 최종식 케이제이씨(KJC)사 대표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충청남도와 합동투자 협약(MOU)을 체결했다.

일본 케이제이씨(KJC)사는 지난 2003년 자본금 3억5000만엔으로 일본 도쿄 사나가와구에 설립되어 교정용 젓가락, 유아용 포크, 치발기 등 대표 브랜드인‘에디슨 마마’로 유아용품을 주력 생산해 지난해에는 약 240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는 중견기업이다.

특히 보령시 남포면 봉덕리 출신인 최종식 대표가 운영하는 회사로 공장이 조성되면 유아와 골프용품을 주력으로 생산해 고용인원 25명, 연매출 300억원을 올릴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케이제이씨는 웅천일반산업단지 내 9105㎡ 부지에 500만달러(한화 약 60억원)를 투자해 유아용품 생산공장과 물류기지를 내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신설할 계획에 있으며 충청남도와 보령시는 외국인투자촉진법이 허용하는 범위 내에서 보조금 지원 등 각종 인센티브를 지원하게 된다.

또한 전기, 가스, 용수, 하수 및 폐수처리와 같은 부대시설이 원활히 공급될 수 있도록 최대한 협력하고 성공적인 사업추진을 위해 인·허가와 공장건설 과정에서 발생하는 다양한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하기로 하였으며 KJC는 공장의 조속한 설립과 지역주민의 일자리 창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성실히 노력키로 했다.

정낙춘 부시장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기 위해 고향에 사업장을 신설한 최종식 대표님께 고맙다”며 “시는 공장이 안정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법령의 범위 내에서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으니 사업을 조속히 추진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shj701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694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