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 녹여주오’ 심형탁, 코믹 찌질 연기로 독보적 존재감 뽐내
‘날 녹여주오’ 심형탁, 코믹 찌질 연기로 독보적 존재감 뽐내
  • 홍성훈 기자
  • 승인 2019.10.14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날 녹여주오’ 심형탁 (사진  =  ‘날 녹여주오’ )
▲ ‘날 녹여주오’ 심형탁 (사진 = ‘날 녹여주오’ )

 

[서울=내외뉴스통신] 홍성훈 기자 = 배우 심형탁이 ‘날 녹여주오’에서 코믹하면서 찌질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에서는 병심(심형탁 분)의 첫사랑인 미란(원진아분)이 냉동 인간이라는 것을 알게 되어 20년 만에 조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병심은 20년 동안 변하지 않은 미란의 모습을 보고 시간 여행자, 환생 등 황당한 생각을 하고 있었지만 동찬이 냉동 인간 프로젝트에 참여했다는 뉴스를 보며 미란도 함께 참여했다는 것을 짐작했다.

이후 미란에게 자신이 20년 전 첫사랑 황병심이라는 사실을 밝혔고, 병심은 미란이 본인 때문에 실험에 참가했다는 착각과 함께 “나 너 한 번도 잊어본 적 없어. 다시 돌아가서 그때 못 다 한 사랑 이뤄보자”라고 미란에게 다시 구애를 하며 변하지 않은 찌질한 매력으로 웃음을 유발했다.

변하지 않은 병심의 모습에 화가 난 미란은 그의 따귀를 때렸고, 20년 전처럼 경찰서에 가게 되었다. 병심은 경찰서에 나타난 동찬(지창욱 분)과 나이와 학번을 따지며 싸우고, 미란뿐만 아니라 자신의 인생도 책임지라며 유치하고 황당한 상황으로 안방극장에 다시 한번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방송 말미 집에서 쫓겨나 경자(박희진 분)를 찾아간 병심은 미란과 다시 만날 수 있게 도와달라 부탁을 했고, 병심의 부인 영선(서정연 분)과 미란 그리고 병심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할지 앞으로의 전개에 기대를 모으고 있다.

vampiro12x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871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