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진리, 미소만 남기고
최진리, 미소만 남기고
  • 이재훈
  • 승인 2019.10.15 0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이재훈 기자

최진리의 별세 소식에 누리꾼들이 애도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지난 10월 14일 최진리의 별세 소식이 알려지면서, 최진리에 대한 대중들의 추모 메시지가 이어지고 있다.

누리꾼들은 최진리의 별세 소식에 슬픔섞인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최진리의 안타까운 소식에 대중들의 충격을 받은 것은 단순히 최진리가 연예인라서가 아니라는 반응을 드러내고 있다.

그동안 최진리가 보여줬던 진심어린 언행과 더불어 더 많은 활동을 통해 다양한 변신을 보여줄 가능성이 무궁무진했던 젊은 청춘이 재능을 미처 못피우고 세상을 떠난것에 슬픔을 금치 못하겠다는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한편 누리꾼들은 최진리가 편안한 영면에 들기를 바란다는 추모의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휴 계약 없이 본지 기사를 상습 도용 중인 일부 언론사의 경우, 재차 도용시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사전 고지하는 바입니다.

holic100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2874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