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 환율 급락 1,180원선...中 위안화 환율 7.0690위안
원달러 환율 급락 1,180원선...中 위안화 환율 7.0690위안
  • 김상미 기자
  • 승인 2019.10.18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네이버 TV 뉴스 화면 캡처 -
- 네이버 TV 뉴스 화면 캡처 -

 

[내외뉴스통신] 김상미 기자 = 18일 오전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7.5원 내린 1,179.5원에 하락세로 출발했다.

원-달러 환율은 브렉시트(Brexit) 합의안 타결 소식에 7.5원 하락한 달러당 1,179.5원으로 시작했다.

한편, 중국 인민은행은 이날 오전 달러-위안 거래 기준환율을 전장 대비 0.0099위안(0.14%) 내린 7.0690위안에 고시했다.

이같은 인민은행의 위안화 가치 절상은 전장의 위안화 강세를 반영한 것으로 시장 예상보다 기준환율 절상폭이 커 역외 달러-위안 환율이 낙폭을 확대한 것으로 보인다.


sangmi8918@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3023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