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형석 최고위원, 상습체납자 전두환 '인신구속해야' 주장
민주당 이형석 최고위원, 상습체납자 전두환 '인신구속해야' 주장
  • 박노충 기자
  • 승인 2019.11.12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더불어민주당 이형석 최고위원(광주 북구을 지역위원장)
사진=더불어민주당 이형석 최고위원(광주 북구을 지역위원장)

[내외뉴스통신] 박노충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형석 최고위원(광주 북구을 지역위원장)은 11일 제174차 최고위원회에서 전두환을 강하게 질타했다. 

이날 이형석 최고위원은 “11일 오후2시 광주지법에서 사자명예훼손혐의로 기소된 전두환에 대한 재판이 열렸지만, 전두환 측이 알츠하이머를 앓고 있어 건강상태가 좋지 않다는 이유로 피고인 불출석 신청서를 냈고, 이를 재판부가 받아들여 지난 3월 이후 전두환의 모습을 재판장에서 볼 수 없다” 밝혔다. 

이어 그는 “그러나 최근 강원도 홍천 한 골프장에 건강한 모습으로 골프를 치는 모습이 보도된 전두환은 광주학살과 관련해 어떠한 책임감도 느끼지 않고, 반성도 없는 후안무치한 모습이었다”며, “특히 1020억이 넘는 추징금을 미납한 체납자가 호가호위 하고있는 모습에 국민 분노의 임계점을 넘어섰다”고 주장했다. 

한편, 이 최고위원은 “재판부는 국민과 사법부를 우롱하고 있는 전두환을 반드시 재판정에 세워주시길 바란다”며, “검찰과 국세청은 지금이라도 당장 상습체납자 전두환에 대한 인신구속으로 조세정의 실현을 보여야 한다”고 상습체납자 전두환에 대한 강력한 조치를 촉구했다. 

 

gvkorea21@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3992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