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경규 "짜고 하는 거 아니냐"...김승현, 최민환♥율희 집서 한끼 '눈길'
'한끼줍쇼' 이경규 "짜고 하는 거 아니냐"...김승현, 최민환♥율희 집서 한끼 '눈길'
  • 이재훈
  • 승인 2019.11.18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이재훈 기자

'한끼줍쇼' 김승현이 최민환 율희 부부의 집에서 한끼 도전에 성공개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김광규와 김승현이 강남구 율현동에서 한끼에 도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승현은 강호동과 팀을 이뤄 한 집에 벨을 눌렀다. 이때 아기를 안고 집 밖으로 나온 사람은 다름 아닌 최민환의 어머님이었다.

최민환 율희 부부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김승현 역시 이 프로그램을 통해 재기에 성공했다. 

김승현이 최민환의 부모님을 알아보자 이경규는 반가워하면서도 “이거 짜고 하는 거 아니냐”며 버력해 웃음을 자아냈따.

이어 외출을 나갔던 최민환 율희 부부도 등장, 본격적인 얘기가 시작됐다.

김광규는 사이좋은 부부의 모습을 보며 씁쓸하게 “결혼을 일찍 하셨네. 부럽네”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김승현과 강호동은 “짱이가 먹다 남은 과자 같은 것도 좋다”고 설득했고, 최민환 어머니는 흔쾌히 한끼를 수락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holic100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19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