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2019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 훈련’ 실시
경북도, ‘2019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 훈련’ 실시
  • 김영삼 기자
  • 승인 2019.11.18 2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경북도-봉화군과 합동훈련 통해 민.관.군 협업체계 점검
18일 오후 최웅 재난안전실장이 봉화군 은어송이테마공원내 도로에서 ‘2019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 훈련’에 참석해 훈련사항을 설명하고 있다.(사진=경북도청)
▲18일 오후 최웅 재난안전실장이 봉화군 은어송이테마공원내 도로에서 ‘2019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 훈련’에 참석해 훈련사항을 설명하고 있다.(사진=경북도청)

[경북=내외뉴스통신] 김영삼 기자=경북도는 기후변화에 따른 폭설시 도민 불편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18일 오후 봉화군 은어송이테마공원내 도로에서 ‘2019 겨울철 폭설대응 현장 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훈련에는 대규모 폭설로 통행 불능 등 재난 발생 시 유관기관 간 신속한 공조를 통한 조기 교통소통 대책 마련을 위해 경북도, 봉화군, 영주소방서, 봉화경찰서, 육군 제3260부대, 지역자율방재단 등 150여명이 참석해 실제상황과 동일하게 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겨울철 재난발생 시 신속한 인명구조와 원활한 교통소통을 위해 유관기관 간 협조체계를 재확인하고 대응능력을 높이는데 목적이 있다.

각종 제설차량, 견인차, 구급차 등 20여대의 차량을 동원해 설정된 폭설상황에 따른 상황전파, 인명구조, 제설작업, 사고차량의 구호, 차량 통행제한 및 우회도로 지정.유도를 실시했다.

이어 군부대와 자율방재단을 동원해 산간마을 진입로 제설작업을 하는 등 실제와 같은 긴장감 속에서 훈련이 이뤄졌다.

훈련에 참석한 관계자들은 이번 훈련에서 폭설시 신속한 대응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실감하고 훈련과정에서 노출된 미비점을 보완해 겨울철 폭설대응에 상호 협조체계를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최웅 재난안전실장은 “최근 기후 특징은 지구온난화에 따른 기습 폭설 등 예측하지 못한 자연재난이 빈번하게 발생한다”며 “민.관.군 협업체계를 굳건히 구축해 신속한 제설작업 실시 등 폭설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hn03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246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