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5G 가상세계로 글로벌 진출…'시공간 초월한 세상 연다'
SKT, 5G 가상세계로 글로벌 진출…'시공간 초월한 세상 연다'
  • 김상미 기자
  • 승인 2019.11.19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카카오VX 이종석 사업본부장,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단장, SK텔레콤 유영상 MNO사업부장, 페이스북 콜란 시웰(Colan Sewell) 부사장, 마블러스 임세라 대표
(왼쪽부터) 카카오VX 이종석 사업본부장,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단장, SK텔레콤 유영상 MNO사업부장, 페이스북 콜란 시웰(Colan Sewell) 부사장, 마블러스 임세라 대표

 

[내외뉴스통신] 김상미 기자 = SK텔레콤이 페이스북, 카카오 등 국내외 ICT 기업과 손잡고 5G 기반 VR(가상현실) '가상 세계' 사업 글로벌 진출에 나서며 시공간을 초월한 세상을 연다.

SK텔레콤은 19일 서울 중구 을지로 SK텔레콤 본사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다수의 이용자가 시공간을 초월한 '가상 세계'에서 타인과 관계를 형성해가는 5G VR 서비스인 '버추얼 소셜 월드'를 국내 출시했다고 밝혔다.

버추얼 소셜 월드 이용자는 이 서비스 안에서 분신 역할을 하는 아바타를 꾸미고 개인 공간인 '마이룸'에서 VR 영화를 보거나 동물을 키울 수 있다.

다른 이용자와도 7개 테마의 가상 공간에서 만나 다양한 활동을 즐길 수 있다. '클럽룸'에서 DJ가 돼 다른 이용자들과 음악을 즐기거나 '공연장'에서 팬미팅을 진행하는 방식이다. 페이스북이 지난달 발표한 VR 기반 커뮤니티 '호라이즌'과도 비슷하다. 페이스북은 내년 이 서비스를 정식 출시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버추얼 소셜 월드의 궁극적인 목표는 영화 '레디 플레이어 원'처럼 현실의 모든 활동을 가상 세계로 확장하는 것"이라며 "향후에는 경복궁, 마추픽추 같은 주요 관광지나 쇼핑몰 등으로 가상 공간이 확대되고, 아바타의 종류와 활동 폭도 넓어질 것"이라고 소개했다. 

이 서비스는 오큘러스나 기어VR 등 VR기기를 가지고 있는 고객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오큘러스 스토어 내 '점프 VR' 앱을 통해 이날부터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내년 상반기에는 글로벌 이용자를 위한 클라우드 서버를 확대하고, 다국어 지원을 업데이트할 계획이다. 내년 미국을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에도 진출한다.

SK텔레콤은 "이번 출시는 국내 초실감 미디어 최초로 마이크로소프트, 페이스북 등 글로벌 업체가 활발하게 도전하고 있는 VR 기반 가상세계 서비스에 진출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고 자평했다. 

한편, SK텔레콤은 버추얼 소셜 월드 서비스를 위해 페이스북, 카카오, 넥슨 등 국내외 ICT 기업과도 제휴했다고 발표했다.

페이스북과 협력해 스마트폰이나 PC가 필요 없는 독립형 HMD(헤드마운트디스플레이) VR 기기 '오큘러스 고(Go)'를 이날 국내에 정식 출시한다. 

SK텔레콤은 가상체험 서비스 개발사인 '카카오 VX'와 18일 VR 전략적 제휴를 체결하고, 버추얼 소셜 월드에 카카오 프렌즈 캐릭터가 등장하는 테마 공간을 꾸린다. 카카오 VX가 개발 중인 VR게임 '프렌즈 VR월드'의 국내 및 글로벌 판매도 SK텔레콤이 담당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력은 SK텔레콤이 지난달 말 카카오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은 이후 처음 발표한 협력 사례다. 

또한 SK텔레콤은 넥슨과도 협력해 '카트라이더', '크레이지아케이드', '버블파이터' 캐릭터를 활용한 VR게임을 개발 중이다. 

SK텔레콤 전진수 5GX서비스사업단장은 "전 세계 이용자가 만나는 가상 세계 구축을 위해 국내외 기업과 VR 시장을 개척하고 있다"며 "이번 서비스 출시로 SK텔레콤 VR서비스 이용자를 올해 월 10만명에서 내년 월 100만명 규모로 성장시키겠다"고 밝혔다.

 

sangmi8918@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289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