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기 "문 정권, 참으로 한심하고 구차하다...`북한바라기` 정권이다"
정용기 "문 정권, 참으로 한심하고 구차하다...`북한바라기` 정권이다"
  • 이준화 기자
  • 승인 2019.11.22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이준화 기자=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 제3회의장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원내대책회의에 참석한 정용기 정책위의장이 문재인 대통령이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한·아세안 정상회의 참석을 요청했으나 거절당한 데 대해 "이렇게까지 구걸해야 할 정도로 `김정은 쇼`에 매달리는 이유가 뭐냐"고 비판했다.

정 정책위의장은 이날 "참으로 한심하고 구차하다. 국민을 국제적으로 망신시키는 `북한바라기` 정권이다"고 말했다.

정 정책위의장은 방미 중인 김연철 통일부 장관이 전날 금강산 관광 재개 추진 의사를 밝힌 데 대해 "아마 미국 조야에서는 북한 측 인사가 아닐까 생각했을 것이다"고 말했다.

정 정책위의장은 이어 "북한 선원 강제북송이라는 반문명적 야만 행위를 해놓고 뻔뻔하게 거짓말로 덮으려다 들통난 뒤 곧바로 미국 가서 한다는 게 이런 짓이다"며 "세금 낭비 그만하고 돌아와서 사표 내고 강제북송에 대해 책임질 준비나 해라"고 말했다.  ljhnews20@gmail.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400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