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보건환경연구원, 김장철 식재료 검사결과 ‘안전’
광주보건환경연구원, 김장철 식재료 검사결과 ‘안전’
  • 오현미 기자
  • 승인 2019.12.03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추·무·고추·젓갈 등 159건 검사
▲광주보건환경연구원은 김장철을 맞아 김장용 농산물과 식재료의 유해물질 안전성 검사를 실시했다.(사진제공=광주시)
▲광주보건환경연구원은 김장철을 맞아 김장용 농산물과 식재료의 유해물질 안전성 검사를 실시했다.(사진제공=광주시)

[광주=내외뉴스통신] 오현미 기자 = 광주보건환경연구원은 김장철을 맞아 김장용 농산물과 식재료의 유해물질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 결과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3일 밝혔다.

광주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달 11일부터 27일까지 광주지역 마트, 전통시장, 서부·각화도매시장에서 유통되는 ▲배추, 무 등 농산물 139건 ▲젓갈, 고춧가루 등 김장용 부재료 20건을 검사했다.

먼저 김장용 농산물의 경우 잔류농약 229개 항목을 검사해 120건은 잔류농약 불검출 판정받았다. 또 무 잎 등 19건에서는 살충제 성분인 아세타미프리드 등이 검출됐으나 허용기준 이내로 기준에 적합한 것으로 분석됐다.

젓갈 등 김장용 부재료는 총질소, 중금속, 대장균 등 품질규격 검사에서 모두 기준 적합으로 나타났다.

광주보건환경연구원은 김장이 마무리되는 12월까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부적합 김장재료가 시중에 유통되지 않도록 철저히 검사할 계획이다.

광주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김장철을 비롯해 계절별, 시기별로 시민이 자주 찾는 식품에 대해 검사관리를 강화해 안전한 먹거리가 유통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myhy329@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4748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