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해양구조협회 인천지부 '인천구조대' 현판식 개최
한국해양구조협회 인천지부 '인천구조대' 현판식 개최
  • 김형만 기자
  • 승인 2019.12.12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방언 인천해경서장이 인명구조 유공 명패 수상자 오선남씨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해양경찰서)
▲ 이방언 인천해경서장이 인명구조 유공 명패 수상자 오선남씨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인천해양경찰서)

[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기자= 인천해양경찰서는 민간 해양구조세력인 한국해양구조협회 인천지부 '인천구조대' 현판식 행사에 참석해 축하의 의미를 더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치러진 한국해양구조협회 '인천구조대' 현판식에는 지역 지자체 및 해양관계 종사자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 제막식, 유공자 표창 등의 순서로 진행되었다.

또한, 인천해경서장은 해상 인명구조에 기여한 민간인에 대하여 명패 및 감사장을 수여하는 시간도 가졌다.

이번 인명구조 유공 명패 수상자 오선남(44세)씨는 연우호(1톤) 선장으로서 지난 7월 4일 오후 3시경, 인천시 옹진군 선재대교 인근 해상 표류자를 구조한 바 있다.

당시 사고자는 바닷가에서 조개를 캐다가 물때를 인지하지 못하고 표류하던 중, 해경의 수색협조 요청에 따라 출항한 연우호가 1시간여 만에 발견했다.

특히, 오선남씨는 인천해경 민간해양구조대원으로 등록되어 평소 적극적으로 수색활동에 협조해 왔으며, "생업보다 중요한게 사람의 생명이라 생각하고 앞으로도 바다에서 구조 손길이 필요한 곳이 있다면 적극 협조하겠다"라고 말했다.

이날, 이 서장은 "한국해양구조협회 인천지부 사무실 현판식을 축하하며국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는 인천구조대 대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라며, "민·관 협력을 통한 해양사고 대응에 최선을 다해 안전한 인천바다를 만들어 나가자"라고 말했다.

현재 한국해양구조협회 인천지부는 지난 6월 민간해양구조대와의 통합으로 573명의 대원들이 활동 중이며, 올 한해 46척 424명의 인명 및 재산을 보호하는데 기여하였고 사고 발생 시 해경과 함께 구조세력으로서 첨병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kimhm70@nbnnews.co.kr
hyung101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5028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B동 1209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