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우린' 논란 실체는?... 네티즌 수사대 찾아낸 한 장의 사진 '핫이슈 등극'
'타우린' 논란 실체는?... 네티즌 수사대 찾아낸 한 장의 사진 '핫이슈 등극'
  • 장혜린
  • 승인 2020.01.05 2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장혜린 기자 = 배우 유준상으로 인해 걸그룹 '타우린'이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이날 유준상은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자신이 걸그룹 '타우린'의 제작자라고 언급해 색다른 화제를 모으고 있다.

유준상은 한 방송 인터뷰에서 "뮤지컬이 끝나고 오만석과 술을 마시다 '타우린'이란 이름이 나와, 그말을 듣고 "제작은 내가 하겠다고 선언했다"고 말했으나 "오만석은 취중에 작명하여 기억을 못한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유준상이 제작한 걸그룹 '타우린' 맴버는 뮤지컬 실력파 여배우로 송상은, 이다연, 정가희로 활동했다. '타우린'이라는 팀명 뜻은 ‘세 명의 목소리로 에너지를 얻다, 피로가 회복된다’는 뜻을 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다.

한편, 네티즌들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걸그룹 '타우린' 멤버 관련 사진들을 공유하며 세간의 관심을 대변하고 있다.

출처 : 경기일보(http://www.kyeonggi.com)

 

hrjang@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5618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