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갑 정상환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대성황
수성갑 정상환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 대성황
  • 서월선 기자
  • 승인 2020.01.13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내외뉴스통신] 서월선 기자 = 제 21대 국회의원 선거 대구 수성갑 지역구 출마를 선언한 정상환 예비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이 지난 11일 오후 3시 수성구 범어네거리 삼성증권 빌딩에서 각계각층 다양한 인사들과 수성구 주민 약 2,000여명이 운집해 성황리에 개최되었다.

▲대구 수성갑 정상환 예비후보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서월선 기자)
▲대구 수성갑 정상환 예비후보가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지지자들과 인사를 나누고 있다(사진=서월선 기자)

개소식에는 문희갑 전 대구시장을 비롯해 주호영 국회의원, 정순천 전 수성갑 당협위원장, 이인선 전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등이 참석했고, 장애인, 탈북자, 다문화시민 등이 참석해 의미를 더했다.

▲
▲어두운 곳에서 빛을 밝히며 지지자들 사이로 입장하는 퍼포먼스(위)와  장애인, 탈북자, 다문화시민 등과 함께 각종 타파들이 적힌 풍선을 터뜨리는 퍼포먼스를 보여주고 있다(사진=서월선 기자)

정상환 예비후보는 이날 개소식에서  '담대한 도전, 정상환'이라는 주제로 지인, 후배들과 함께 퍼포먼스로 출사의지를 전달하는 등 “기본적 책무와 민주주의를 부정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실정을 더 이상 좌시할 수 없다.”며, “빼앗긴 보수의 심장 수성갑을 반드시 탈환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비정상적인 대한민국을 정상화시키고, 보수를 재건하기 위해 보수의 심장 수성갑에서 분연히 일어나겠다.”며, “수성을 위해, 대구를 위해, 대한민국을 위해 담대한 도전 앞에서 모든 것을 쏟아 당당히 나아가겠다.”고 총선각오를 외쳤다.

▲선거사무소 개소식에서 정상환 예비후보가 배우자와 문희갑 전 대구시장, 정해걸 전 국회의원, 주호영 국회의원이 나란히 앉아 있다(사진=서월선 기자)

문희갑 전 대구시장은 축사에서 "난국을 타개할 인재다. 대한민국의 정상화를 위해 용기와 도전과 실천을 기대한다"고 말했으며, 정해걸 전 국회의원은 "담대한 도전이 아니라 정산적인 도전이며 도전해야 마땅하다. 수성구를 정상적으로 환원해 나가려는 후보이다"라고 말했다.

김왕식 대한민국역사박물관장은 그(정상환 )가 이 나라를 위해 일해야 하는 이유로 "첫째, 진정한 정치개혁, 검찰개혁을 할 수 있는 사람이다. 둘째, 인군에 관해서 이론과 실천력을 구비한 사람이다. 셋째, 투철한 역사의식을 가진 사람이다"면서 정 예비후보를 위한 큰 박수를 요청하기도 했다.

한편, 정상환 예비후보는 대구 영선초, 경북대 사대부중, 능인고,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29년 동안 공무에 몸담았다. 대구지검 의성지청장, 대구지검 특수부장, 서울중앙지검 부장, 수원지검 1차장, 인천지검 부천지청장, 주미한국대사관 법무협력관(외교관)을 거쳐 새누리당(현 자유한국당)추천 차관급 공무원인 국가인권위 상임위원 등을 역임했다.

 

ss0149@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5774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