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 중간에 터진 화산폭발 '인생샷'
결혼식 중간에 터진 화산폭발 '인생샷'
  • 이승훈 기자
  • 승인 2020.01.14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혼식 도중 화산폭발 결혼식 무사히 마쳐
(사진제공  = 랜돌프 에번 페이스북 캡처)
(사진제공 = 랜돌프 에번 페이스북 캡처)

[내외뉴스통신] 이승훈 기자 = 전 세계의 이목을 이끈 결혼식이 있어 화제다.

현지시각 12일에 미국 CNN에 따르면 얼마 전 필리핀 마닐라에서 화산이 분화한 가운데 한 커플이 치솟는 화산재를 배경으로 결혼식을 올렸다.

웨딩사진 작가 란돌프 에반은 폭발하고 있는 화산을 배경으로 두 사람의 결혼식 모습을 촬영했다. 사진작가 란돌프 에반은 "우리는 최악의 상황에 대비하기 위해 계속 논의했다"라며 "결혼식장에 있는 하객들이 신랑 신부와 함께 침착한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했다"라고 말했으며, “최악의 경우 결혼식을 어떻게 해야 할지 우리끼리 신중하게 논의했다”고 덧붙였다.

사진작가는 물론 하객들도 부부가 사랑의 서약을 할 때까지 결혼식장을 나가지 않았으며 결혼식이 끝난 뒤에도 하객들은 피로연 음식까지 먹었다고 한다. 

필리핀 당국은 화산에서 반경 14㎞ 이내에 거주하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대피령을 발령했는데 결혼식을 올린 지역은 대피령이 내려진 범위에서 벗어난 16km였다.

결혼식 당일 저녁 7시 30분에 화산의 화산재 기둥 높이는 15㎞에 이르렀고, 화산의 경보는 한 때 4단계로 격상했었다. 이는 위험한 수준의 폭발이 수 시간이나 수일 내로 일어날 수 있다는 의미이다.

다행히 결혼식은 별 탈 없이 잘 마무리된 것으로 전해졌다.

 

numpy_@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5885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