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제설 취약구간 ‘자동식 소형 살포기’ 도입
수성구, 제설 취약구간 ‘자동식 소형 살포기’ 도입
  • 서월선 기자
  • 승인 2020.01.17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내외뉴스통신] 서월선 기자 =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제설 취약구간의 원활한 제설작업을 위해 ‘자동식 소형 살포기’를 관내 23개 동 행정복지센터에 도입했다고 밝혔다.

▲자동식 소형 살포기를 시험운영하고 있다(사진=수성구청)
▲자동식 소형 살포기를 시험운영하고 있다(사진=수성구청)

자동식 소형 살포기는 사용이 간편하고, 균일한 제설제 살포가 가능한 장비다. 보도, 고갯길 등 차량 진입이 어려운 취약구간에 신속한 제설작업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한편, 수성구는 겨울철 강설에 대비해 지난해 11월부터 제설장비에 대한 사전점검을 완료했다. 또한, 주요 간선도로 및 이면도로에 제설함 728개소를 설치하고 친환경 제설제 326톤, 모래주머니 12,000포 등 제설제를 충분히 확보했다. 아울러 노후된 제설차량과 장비를 교체하고, 자동염수분사장치를 도입하는 등 제설 준비를 완료했다.

수성구는 강설예보 시 대응계획에 따라 단계별 대응체계 구축과 비상근무태세를 유지하고 제설장비 배치, 제설제 사전살포 등 제설장비와 자재, 인력을 적재적소에 투입할 방침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겨울철 폭설에 대비해 철저한 사전준비와 신속한 대응으로 안전한 겨울나기를 위해 힘쓰겠다”며, “강설 시 내 집·내 점포 앞 눈치우기 등 구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를 부탁드리며, 운전자는 안전운행에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수성구는 지난해 11월 15일부터 오는 3월 15일까지를 “겨울철 자연재난대비 대책 추진기간”으로 정하고, 24시간 상황관리체계 운영과 철저한 대비로 겨울철 자연재난으로 인한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ss0149@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5985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