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협, 현대홈쇼핑과 손잡고 '베트남 시장 본격' 진출
수협, 현대홈쇼핑과 손잡고 '베트남 시장 본격' 진출
  • 권대환 기자
  • 승인 2020.01.17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수산식품 판매 확대를 위해 업무협약 체결
국내산 웰빙 김 간식 '미스터 잘생김' 본격 판매 준비
중앙회·회원조합 개발상품 등으로 품목 다양화 노려
사진=수협중앙회 CI.

[내외뉴스통신] 권대환 기자=수협이 현대홈쇼핑과 손잡고 베트남 홈쇼핑 시장 진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수산업협동조합중앙회(이하 수협)는 17일 현대홈쇼핑 베트남법인 호치민지사 회의실에서 VTV현대홈쇼핑(현대홈쇼핑 베트남법인)과 ‘한국 수산식품 판매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수협의 가공인프라를 활용한 현지 신상품 공동 개발 ▲현대홈쇼핑이 보유한 베트남 내 유통판매망을 통한 한국 수산식품 판매확대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이를 계기로 상호 유기적인 업무협력 체계가 구축되어 베트남을 대상으로 한 한국 수산식품 수출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난해 12월 수협과 현대홈쇼핑은 ‘미스터 잘생김’을 베트남 현지에 미리 선보인 바 있다.

‘미스터 잘생김’은 국내산 김원초를 사용한 큐브 모형의 스낵 제품으로 수협의 대표적인 수출 주력상품이다. 말레이시아, 홍콩, 대만 등 오프라인 시장뿐 아니라 작년에는 미국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까지 입점하는 성과를 거두는 등 다양한 유통채널을 통해 수출 중이다.

양측은 업무협약 체결 이후 ‘미스터 잘생김’을 본격적으로 판매하는 한편, 하이르와 마린아쿠아 마스크팩과 고등어 연육가공품인 고갈비포 등 다양한 중앙회·회원조합 개발상품 및 국내산 수산물로 판매 품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수협중앙회 이중찬 상임이사는 “베트남에 성공적으로 유통판매망을 구축하고 시장확대에 나선 현대홈쇼핑과 협력해서 더 많은 수협 제품과 국내산 수산물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이번 ‘미스터 잘생김’ 런칭을 토대로 현지 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베트남 시장의 다양한 소비계층을 공략하겠다”고 말했다.

 

kdh127577@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5999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