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해양생물자원관, 해양생명자원 기탁등록보존기관 신규 4개 기관 지정
국립해양생물자원관, 해양생명자원 기탁등록보존기관 신규 4개 기관 지정
  • 송호진 기자
  • 승인 2020.02.08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생명자원 기탁등록보존기관 신규 4개 기관 지정(사진제공=국립해양생물자원관)
해양생명자원 기탁등록보존기관 신규 4개 기관 지정(사진제공=국립해양생물자원관)

[서천=내외뉴스통신] 송호진 기자 = 해양수산부 해양생명자원 책임기관인 국립해양생물자원관은 2020년 해양생명자원 기탁등록보존기관을 추가 지정했다고 8일 밝혔다.

신규 지정 기관은 ▲이화여대(해양미삭동물자원) ▲단국대(해양단각류자원) ▲한양대(해양유공충자원) ▲강릉원주대(해양섬모충자원)이며 ‘해양생명자원의 확보․관리 및 이용 등에 관한 법률’에 근거해 18개 기관이 됐다.

지난 2008년도부터 해양수산부 전략사업에 참여해 해양생명자원의 체계적인 확보·보존·이용을 통한 해양생물다양성 연구를 병행했으며 자원의 조사·발굴, 효율적 관리·보존 등 체계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기관들을 통해 확보된 연구자원은 해양생명자원 통합정보시스템에 등록하고 해양생명자원의 백업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서 그동안 개별 기관에서 분산 관리된 연구자원을 국가적 차원에서 체계적으로 확보ㆍ관리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기탁등록보존기관사업단장최정현 박사는“신규4개기관 지정으로 확보율이 낮은 분류군 확보 및 신종·미기록종 발굴로 국가자산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hj701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6628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