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소비자단체와 코로나19 협력 방안 논의
식약처, 소비자단체와 코로나19 협력 방안 논의
  • 윤소정 기자
  • 승인 2020.02.13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12개 소비자단체 대표와 간담회 열어


[내외뉴스통신] 윤소정 기자 =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코로나19 협력방안 논의를 위해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회장 주경순) 등 12개 소비자단체와 함께 13일 서울 로얄호텔(서울 중구 소재)에서 간담회를 갖는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코로나19와 관련하여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 매점‧매석 행위 금지에 관한 고시'가 시행(2.5)됨에 따라 가격인상, 매점매석 행위 등 소비자 혼란 방지를 위해 소비자단체와 함께 협력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주요 내용은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 매점매석 행위 신고센터 운영에 따른 협력방안 논의, 식품‧의약품 안전정책 추진 관련 협업 확대방안 논의, 식‧의약품 안전 관련 소비자단체 요청사항 의견수렴 등 이다.

이의경 식약처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그 동안 식의약 안전관련 사건과 이슈가 발생할 때마다 소비자단체의 조언과 협조로 많은 현안들을 지혜롭게 극복할 수 있었다”라며, “소비자단체의 애로사항이 있으면 해소 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식약처는 보건용 마스크 및 손소독제의 매점‧매석행위 금지를 위해 설치된 신고센터를 통해 소비자단체의 적극적인 제보와 신고를 당부했다.


sojung397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6784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