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동 한의사 일가족 숨져... 남편은 투신
목동 한의사 일가족 숨져... 남편은 투신
  • 윤소정 기자
  • 승인 2020.02.14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N 뉴스 캡처
사진=MBN 뉴스 캡처

[내외뉴스통신] 윤소정 기자 = 서울 목동의 한 아파트에서 한의사 부부를 포함한 일가족 4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 양천경찰서는 13일 오전 A 씨(35·한의사)와 아내 B 씨(42), 자녀 2명(5살 아들, 1살 딸)이 숨진 채 발견됐다고 밝혔다.

한의사인 남편 A 씨는 인도에 한 남성이 추락해 있다는 신고 접수로 먼저 발견됐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A 씨의 집에서 나머지 가족들도 발견했다.

집 안에서는 A 씨가 남긴 A4용지 8장 분량의 유서가 발견돼 경찰은 A 씨가 가족을 살해한 후 극단적 선택을 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A씨는 한의원을 개원하면서 늘어난 빚으로 최근 B씨 등과 갈등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망자들을 부검해 구체적인 사망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sojung3976@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6826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