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달서구 “씨부리다” 해명
대구 달서구 “씨부리다” 해명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0.02.15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태훈 달서구청장이 홍복조의원의 발언을 "씨부리다"고 표현한 적 없다며 해명자료를 배포했다. (사진=김도형기자)
▲ 이태훈 달서구청장이 홍복조의원의 발언을 "씨부리다"고 표현한 적 없다며 해명자료를 배포했다. (사진=김도형기자)

[대구=내외뉴스통신] 김도형 기자 = 본지가 지난 13일 보도한 ‘대구 달서구 “씨부리다”와 “시비걸다” 논쟁’에 대한 달서구의 해명이 나왔다.

달서구 해명에 따르면 지난 1월 12일 진천동 연두 방문 때 동장과의 대화중에 “간단한 손 제스처와 함께 유머적 표현으로 ‘구의원이 시비 걸어가지고’라고 말한 것이 맞다.”는 입장이다.

그 근거로 외부녹취기록을 첨부하면서 달서구 임시회의 5분 자유발언이나 언론 보도내용처럼 의회를 비하할 의도가 전혀 없었다고 알려왔다.

한편, 지난 12일 이신자 구의원이 달서구 의회 5분 발언을 통해 이태훈 달서구청장이 홍복조 구의원이 진천동 원시인 조형물에 관해 의회에서 발언한 것을 조롱하면서 “씨부리다”라고 표현했다고 주장하면서 구의회를 비하한 것이 아니냐고 따져 물었기 때문에 이런 공식 해명까지 나오게 되었다.

sk@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6866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