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수청, 강진 마량항 등 3개 국가어항 내진보강 공사 추진
목포해수청, 강진 마량항 등 3개 국가어항 내진보강 공사 추진
  • 조완동 기자
  • 승인 2020.02.27 2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남 목포해수청 전경.
▲ 전남 목포해수청 전경.

[목포=내외뉴스통신] 조완동 기자 = 전남 목포해수청은 올해 약 47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강진 마량항, 진도 수품항, 영광 계마항에 대한 내진보강을 실시한다.

이번 내진 공사는 지난 2018년 국가어항 내진성능평가 실시설계 결과에 따라 시행하는 것으로 수품항은 동방파제 230m, 계마항은 방사제(두부구간) 45m, 물양장 80m, 호안 180m, 마량항 선착장 30m를 보강할 계획이다.

진도군 수품항은 지난 1991년 국가어항으로 지정돼 2001년 기본시설을 조성했으며, 올해 약 420억원을 투입해 5년간 물양장 355m 신설 등 수품항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영광 계마항은 1971년 국가어항으로 지정, 1982년 기본시설 조성했으며, 2013년부터 지난해까지 약 340억 원을 투입해 투기장 호안 등 정비사업을 완공했다.

강진군 마량항은 1971년 국가어항으로 지정 돼 1984년 기본시설 조성 후 2017년부터 2022년까지 약 214억 원을 투입해 물양장 전면 확장 등 정비사업을 추진중에 있다.

목포해수청 관계자는 “이번 내진보강 공사로 지진에 안전한 국가어항을 조성해 어업인의 생명·재산 보호와 수산업 증진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jwd8746@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7314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