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117만 7천 가구에 '긴급지원'...30~50만원 지원
서울시 117만 7천 가구에 '긴급지원'...30~50만원 지원
  • 정다혜 기자
  • 승인 2020.03.18 12: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원순 서울시장 (사진=코로나19 관련 서울시 정례브리핑 캡쳐)
박원순 서울시장 (사진=코로나19 관련 서울시 정례브리핑 캡쳐)

[내외뉴스통신] 정다혜 기자 =서울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대응하기 위해 중위소득 이하 가구에 긴급지원을 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18일 중위소득 100% 이하 소득의 가구중 추경예산안으로 별도 지원을 받지 못하는 117만 7천 가구에 30만~50만원씩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동주민센터를 통해 다음달 30일부터 5월8일까지 신청을 받고, 신청 후 3~4일 이내에 지원결정이 이뤄질 예정이다.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혹은 선불카드로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지역사랑상품권을 택할 시 10% 추가 지급 혜택을 받는다. 

지원 대상에는 기존 지원제도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던 저소득층 근로자, 영세 자영업자, 아르바이트생 등이 포함된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이다. 

지원금은 1~2인 가구가 30만원, 3~4인 가구 40만원, 5인 이상 가구 50만원으로 지원될 예정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시민의 고통을 조속히 덜기 위해 필요한 조치를 계속 마련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서울시는 서울시의회와 함께 '서울특별시 저소득주민의 생활안정 지원에 관한 조례' 개정을 추진 중에 있다. 

 

jdahye_097@hotmail.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7868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