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해면 최정아씨, 근대생활사 자료 37점 영덕군에 기증
영해면 최정아씨, 근대생활사 자료 37점 영덕군에 기증
  • 김영삼 기자
  • 승인 2020.03.23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40년대 금융자료, 당시 지역 경제 연구 큰 도움
영해면에서 작은 카페(리 마틴)를 운영하는 최정아씨가 영덕군의 근대기 경제 활동을 알 수 있는 근대기 금융 관련자료 37점을 기증하고 있다.(사진=영덕군청)
▲영해면에서 작은 카페(리 마틴)를 운영하는 최정아씨가 영덕군의 근대기 경제 활동을 알 수 있는 근대기 금융 관련자료 37점을 기증하고 있다.(사진=영덕군청)

[영덕=내외뉴스통신] 김영삼 기자=경북 영덕군의 근대기 경제 활동을 알 수 있는 자료를 영해면에서 작은 카페(리 마틴)를 운영하는 최정아씨가 근대기 금융 관련자료 37점을 기증했다.

기증한 자료는 1940~1950년대 금융상품과 관련된 자료로 후생복표, 출자증권표, 국채저금통장과 한성은행영덕지점의 상품인 특별당좌 예금입금증, 일본생명보험주식회사의 우편저금통장, 생명보험증권, 부인회회비 영수증 등 다양하다.

특히 지난해 영덕 영해장터거리 근대역사문화공간의 개별 등록문화재로 지정된 영해금융조합에서 발행한 보험영수증, 출자증권 등도 포함돼 있어 지역 경제활동 등의 연구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정아씨는 “지난해 영덕군이 문화재청 근대역사문화공간조성사업에 선정돼 군민의 한 사람으로 이번 사업이 잘 꾸려져서 지역에 많은 관광객이 찾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며 “기증 자료가 지역 근대역사 연구에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은정 문화재팀장은 “군민들의 소중한 기증자료는 향후 근대역사박물관에 전시할 계획이다”며 “군민들의 관심과 협조로 지역의 근대유산을 지켜나갈 수 있도록 자료 기증에 많은 동참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백호진 행정복지지원국장은 “소중한 자료를 기증해 주셔서 감사하다”며 “기증하신 고마운 마음에 보답 할 수 있도록 근대역사 문화공간조성사업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hn03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7996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