합천군 요양병원,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
합천군 요양병원,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
  • 노현수 기자
  • 승인 2020.03.26 1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양병원 관외 출·퇴근자 숙소 마련• 재택근무 등
▲합천군 요양병원은 최근 코로나19로 요양병원 집단감염 사례가 지속 발생되고 있어 사회적거리두기 및 방역관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사진=합천군청)
▲합천군은 최근 코로나19로 요양병원 집단감염 사례가 지속 발생되고 있어 사회적거리두기 및 방역관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사진=합천군청)

[합천=내외뉴스통신] 노현수 기자 = 합천군(군수 문준희)은 코로나 19 환자 조기발견과 접촉자 관리 등 지역사회 유입 차단에 선제적 대응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가운데, 관내 요양병원도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하며 방역관리를 한층 더 강화한다고 밝혔다.

군은 최근 요양병원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지속 발생되고 있어 요양병원 종사자에 대한 관리 강화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행정명령을 발동했다.

군은 ▲병원 내 방역관리자 지정 ▲종사자 발열 등 증상 여부 확인 및 기록(시스템 입력) ▲유증상자 즉각 업무배제 ▲외부인 출입제한 ▲종사자 마스크 착용 등 관리를 강화토록 조치하고 병원별 책임공무원을 지정해 준수여부를 점검한다.

특히 요양병원이 행정명령을 위반하여 집단감염이 발생할 경우 손실보상 및 재정적 지원을 제한하고 손해배상 청구까지 강력하게 대응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군 관내 요양병원은 지난 20일 발표한 요양병원 준수사항 행정명령과 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실천과 동참을 위하여 자발적으로 2주간 대구·경북지역에서 출퇴근하는 간호사 8명의 숙소 마련 및 재택근무 등을 통해 지역사회 감염차단에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합천군 관계자는 “지난 2월 24일 확진자 발생이후 한 달간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으나, 대구·경북 등 코로나 확진자 다수 발생지역의 경계지역에 있어 코로나 19의 지역사회 유입 차단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며, “앞으로 2주간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인 만큼 적극적인 동참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nhs@nbnnews.tv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8102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