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사회적 거리두기’ 집단감염위험시설 현장점검
공주시, ‘사회적 거리두기’ 집단감염위험시설 현장점검
  • 송호진 기자
  • 승인 2020.03.26 2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586개 시설 현장점검…운영중단 권고 및 준수사항 당부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관련 시설 현장점검 모습(사진제공=공주시청)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관련 시설 현장점검 모습(사진제공=공주시청)

[공주=내외뉴스통신] 송호진 기자 = 충남 공주시는 4월 5일까지 15일간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집단감염위험시설에 대한 현장점검에 돌입했다.

26일 시에 따르면 문화체육과와 보건과 등 14개 부서로 구성된 6개 현장점검반을 편성해 종교시설 217곳과 실내체육시설 32개소, 학원 152곳, 유흥시설 60곳, PC방 24곳 등 총 586개 시설에 대한 현장점검을 벌이고 있다.

시는 점검을 통해 15일 동안 운영중단을 강력 권고하고 불가피하게 운영할 경우 마스크 착용과 이용자 간 1~2m 간격유지, 손 소독제 비치, 출입자 명단 작성·관리 등 준수사항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또 미이행 시설에 대해서는 집회·집합 금지 행정명령 등을 발동할 계획이며 행정명령을 위반한 시설에 대해서는 벌금을 부과하고 확진자 발생 시 해당 시설에 치료비와 방역비 등에 대한 손해배상도 청구할 예정이다.

김정섭 시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진행되는 보름간의 기간이 코로나 극복을 위한 분수령이 될 것”이라며 “성숙한 시민의식을 바탕으로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동참과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shj701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8105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