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건양대병원, ‘착한 임대인 운동’ 동참
  • 최정현 기자
  • 승인 2020.04.02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원 입점 업체 4~6월 임대료 30% 인하
건양대병원 전경 (사진제공=건양대병원)
건양대병원 전경 (사진제공=건양대병원)

[대전=내외뉴스통신] 최정현 기자 = 건양대병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임대료를 덜어주는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하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병문안 전면 제한과 출입구 통제 등으로 편의시설 이용객이 대폭 감소한 상황에서 결정한 조치다.

병원은 현재 입점해 있는 식당, 의료기 상사, 안경점, 커피숍, 제과점 등의 매출이 급격히 감소하면서 정상적인 영업이 쉽지 않은 점을 고려해 이 운동에 동참하게 됐다.

건양대병원은 입점 임차인에게 4월~6월분 임대료의 30%를 인하해줄 계획이다.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은 “병원 내원 환자가 큰 폭으로 감소해 어려움이 있지만,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도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만큼 고통을 함께 나누고 서로에게 힘이 됐으면 하는 바람에서 이 같은 결정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ily7102@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8291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