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현 후보측, 허위사실 유포 선관위에 사실관계 요청
박수현 후보측, 허위사실 유포 선관위에 사실관계 요청
  • 송호진 기자
  • 승인 2020.04.06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수현 후보가 공주산성시장을 찾아 인사를 드리고 있다.
박수현 후보가 공주산성시장을 찾아 인사를 드리고 있다.

[부여=내외뉴스통신] 송호진 기자 = 박수현 후보측은 너무나 어처구니 없는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선관위에 사실관계를 요청했다.

후보측에 따르면 요즘 시중에 떠돌고 있는 유언비어에 대해 단호하게 대처하고 네거티브 할때마다 물러서지 않고 싸우겠다는 후보의 입장에 따라 사실여부를 선관위에 요청하게 됐다고 밝혔다. 

6일 선관위는 허위사실 유포로 인한 사실관계 요청에 따라 조사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박수현 후보(충남 공주·부여·청양)는 공식적인 선거운동을 6일 공주 산성시장으로 시작했다.

이날 박 후보는 “네거티브와의 전쟁이다. 저는 이 네거티브로 몇 번이나 인생의 끝에 도달한 듯한 고통을 겪었다. 스스로 인생을 끝내고 싶을 정도의 고통이었다. 제발 네거티브를 멈추기를 호소한다”고 말했다.

또한 “남들이 저에 대한 네거티브를 할때 이번에는 결코 물러서지 않고 싸우겠다는 것이었다. 네거티브는 민주시민의 올바른 주권행사를 가로채는 시민권리 강탈죄, 공명선거를 가로막는 민주주의 파괴죄, 국민을 속일 수 있다고 우습게 아는 국민 우롱죄, 한 사람의 인생을 송두리째 짓밟고 죽이는 인격 살인죄에 해당한다”고 말했다.

shj7017@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38372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