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가입 비교사이트 펭귄통신, “최대 46만원 사은품, 설치 당일 지원“
인터넷가입 비교사이트 펭귄통신, “최대 46만원 사은품, 설치 당일 지원“
  • 임지은 기자
  • 승인 2020.07.07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뉴스통신] 임지은 기자코로나19 확산은 일상 생활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다. 외부 활동이 줄어들고, 여가시간을 집 안에서 해결하는 ‘집콕’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또한, 백화점이나 마트, 대리점 등의 대면식 서비스 이용률은 감소하고, 비대면 온라인 서비스 사용이 증가하고 있다.

한편, 인터넷과 IPTV결합상품 등 신규가입을 찾는 소비자는 지난해 대비 약 30%가 증가했다. 가장 큰 원인으로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집 안에서 인터넷과 IPTV, OTT 서비스 등을 이용하는 비중이 높아진 것으로 보고 있다.

소비자들의 인터넷가입 유형은 오프라인 대리점이나 통신사 고객센터 대비 온라인 인터넷비교사이트 이용률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오프라인 대리점을 찾는 방문자가 줄어든 탓으로 보인다.

그 밖에도 인터넷비교사이트를 이용하는 이유는 여러 가지가 있으나, 그 중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것이 바로 ‘사은품’이다. 고객센터 대비 평균 10만원 이상의 사은품을 추가로 지급 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인터넷 포털사이트에 ‘인터넷가입’, ‘인터넷설치’ 등의 키워드를 검색하면, ‘인터넷가입 사은품 많이 주는 곳’, ‘인터넷가입 현금지원’ 등의 키워드가 연관 검색어로 함께 노출된다. 이는 소비자들의 관심이 ‘사은품’에 집중되고 있음을 잘 보여준다.

인터넷비교사이트란, SK브로드밴드(SK텔레콤), LG유플러스(LG U플러스), KT올레, LG헬로비전 등의 통신사별 인터넷•IPTV 상품과 월청구금액, 사은품 수준까지 소비자가 눈으로 직접 확인 후 가입할 수 있는 인터넷가입 경로를 뜻한다.

인터넷비교사이트 중 대표적인 곳으로 ‘펭귄통신’이 있으며, 한국정보통신진흥협회(KAIT) 공식 승인 법인 기업이며, 15만명 이상의 회원이 활동 중인 네이버 인터넷가입 공식 카페를 운영 중이다.

펭귄통신은 현재 경품고시제 가이드 최대 사은품 지급하고 있으며, 설치 당일 현금사은품을 지원하는 업체다. 현기준 가이드 수준은 신청 통신사나 상품, 결합유형에 따라 차이가 있으나, SK브로드밴드와 LG유플러스, KT올레의 경우 최대 46만원, LG헬로비전은 최대 49만원까지 고객에게 지원 가능하다.

실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일평균 3,500명 이상•누적 920만명 이상의 방문자와 약 1,000건 이상의 고객 설치 후기가 있으며 개통 당일 현금 사은품을 지급 받았다는 내용이 뒷받침되면서 높은 신뢰도를 얻고 있다.

펭귄통신을 통해 인터넷가입을 찾는 소비자의 발길은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sjpost_news@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0495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B동 1209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