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오페라 콘체르탄테 마술피리' 성황리 공연
'2020 오페라 콘체르탄테 마술피리' 성황리 공연
  • 김경의 기자
  • 승인 2020.10.18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프라노 이주연, 밤의여왕역 맡아...관중 '박수갈채'
'2020 오페라 콘체르탄테 마술피리' 공연 현장(사진=김경의 기자)
'2020 오페라 콘체르탄테 마술피리' 공연 현장(사진=김경의 기자)

[내외뉴스통신] 김경의 기자 

뉴서울오페라단(대표 홍지원)은 '2020 오페라 콘체르탄테 마술피리' 공연을 지난 15일 롯데콘서트에서 800여 명의 관객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뉴서울 오페라단 오케스트라 교향악단과 지휘 박지운이 맡아 협연을 펼쳤다. 

이날 공연에는 밤의 여왕에 소프라노 이주연, 파미나 역에 소프라노 이경진, 타미노 역에 테너 김성진, 파파게노 역에 바리톤 최은석, 자라스토로 역에 바리톤 신명준, 모노스타토스 역에 테너 이성훈이 맡아 열연했다.

특히 이번 공연에서 소프라노 이주연 성악가는 밤의 여왕역을 맡아 관중을 압도하는 풍부한 성량과 화려한 의상에 기반한 퍼포먼스로 관객들에게 우뢰와 같은 박수갈채를 받았다.

공연 후 (왼쪽부터)이윤혜 여사, 두미선 박사, 문기주 총재, 성악가 이주연, 한국기자연합회 이창열 회장, 최은미 교수가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김경의 기자).
공연 후 (왼쪽부터)이윤혜 여사, 두미선 박사, 문기주 한국기자연합회 명예총재, 성악가 이주연, 이창열 한국기자연합회장, 최은미 교수가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김경의 기자).

공연을 관람한 이창열 한국기자연합회장은 "문기주 명예총재, 두미선 박사, 최은미 교수 등과 함께 공연을 관람하고, 공연 후 소프라노 이주연씨와 오찬의 시간을 가졌다"며 "정부의 방역수칙에 따라 마스크를 착용하고 거리두기 띄어 앉기를 시행한 것은 좋았지만, 대규모 공연장에 방역시스템이 설치되지 않은 점이 아쉬웠다"고 전했다.

한편 모차르트가 작곡한 '마술피리'는 독일 최초의 근대 오페라이자, 고전주의 오페라의 대표적인 작품이다. 작품의 주요인물, 사건, 극적 요소가 대중적이고 친숙한 징슈필 형태의 오페라이다. 이집트의 신전을 배경으로 펼쳐지며 주옥같은 아리아 중에서도 특히 밤의 여왕의 복수의 아리아가 유명하다.

jetnomad31@gmail.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3313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B동 1209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