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 사의 표명에 '혼돈에 국정감사', 윤석열 총장 "절대 동의할 수 없다"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 사의 표명에 '혼돈에 국정감사', 윤석열 총장 "절대 동의할 수 없다"
  • 문상혁 기자
  • 승인 2020.10.22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검찰계와 언론에 따르면 라임자산운용(라임) 펀드 사기 사건을 수사 중인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이 22일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사진=OBSNEWS방송)
검찰계와 언론에 따르면 라임자산운용(라임) 펀드 사기 사건을 수사 중인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이 22일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사진=OBSNEWS방송)

[내외뉴스통신] 문상혁 기자

검찰계와 언론에 따르면 라임자산운용(라임) 펀드 사기 사건을 수사 중인 박순철 서울남부지검장이 22일 사의를 표명했다고 밝혔다.

박 지검장은 검찰 내부 통신망에  이날 '라임 사태에 대한 입장'이란 제목의 글에서 "정치가 검찰을 덮어버렸다"며 이 심경을 드러냈다.

그는 "국정감사를 앞두고 김봉현의 2차례에 걸친 입장문 발표로 그동안 라임 수사에 대한 불신과 의혹이 가중되고 있고 나아가 국민들로부터 검찰 불신으로까지 이어지는 우려스러운 상황까지 이르렀다"고 했다.

이어 "이 사건을 수사 중인 남부지검장으로서 검찰이 이렇게 잘못 비치고 있는 것에 대해 더는 가만히 있을 수가 없는 지경에 이르러 며칠 동안 고민하고 숙고하다 글을 올린다"고 밝혔다.

박 지검장은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수사 지휘권에 불만을 제기하며 쓴소리를 했다.

그는 "법무부 장관의 수사 지휘에 따라 남부지검은 제기된 의혹에 대해 검찰총장의 수사 지휘를 받지 않고 독자적으로 수사를 진행해야만 한다"며 "그런데 총장 지휘 배제의 주요 의혹들은 사실과 거리가 있다"고 밝혔다.

최근 박 지검장은 법무부가 윤석열 검찰총장의 라임 사건 수사 지휘가 미흡하다는 발표와 관련해 "사실이 아니다"라는 입장을 내비쳤다.

또 "검사 비리는 김봉현 입장문 발표를 통해 처음 알았기 때문에 대검에 보고 자체를 하지 않았고, 야당 정치인 비리 수사 부분은 5월경 전임 남부지검장이 격주마다 열리는 정기면담에서 보고서를 작성해 총장에게 보고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윤석열 검찰총장은 라임 사태 관련 전ㆍ현직 검사 의혹을 자신이 부실 수사하도록 했다는 의혹에 "절대 동의할 수 없다"는 입장을 이날 밝혔다. 윤 총장은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대검찰청 국정감사에 출석해 “라임 사건은 제가 수사를 먼저 지시한 사람"이라며 "부실 수사 주장은 전혀 사실에 근거해 있지 않다"고 강조했다.

 

 

nasa7457@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3437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B동 1209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