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해 스페셜 MC, 새로운 솔루션 제시
한해 스페셜 MC, 새로운 솔루션 제시
  • 나주영 기자
  • 승인 2021.01.20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래퍼 한해가 ‘연애의 참견3’에 스페셜 MC로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연애의 참견3' 공식 홈페이지
'연애의 참견3' 공식 홈페이지

19일 방송된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시즌3' 55회에는 7년 동안 연애중인 고민녀 커플의 사연이 소개됐다.

한해 인스타그램
한해 인스타그램

사연을 보낸 고민녀는 처음 사귈 때와 달리 점점 무성의해지는 남자친구에게 상처를 받는다. 특히 기대하던 7주년 기념일에 남자친구가 숙소 예약을 깜빡해 여행을 가지 못하게 되자 크게 실망한다. 고민녀는 속상한 마음을 남자친구에게 털어놓았지만 남자친구는 고민녀의 말을 제대로 들어주지 않았다.

이 사연에 김숙은 “남친이 그래도 공감을 해줘야 하지 않나”라며 안타까움을 보였고, 한해는 “나도 4년 연애한 적 있다”라며 자신의 경험을 꺼냈다. 그는 “문제가 생기면 서로 배려하고 해결해야 하는데, 고민녀 남친은 대화를 차단하고 있다. 오래 만나 편안해진 게 모든 이유가 되면 안 된다”라며 남자친구의 잘못을 말했다.

이후 두 사람은 2주간 생각하는 시간을 가지기로 했고, 남자친구는 "설렘을 주는 사람보다 정든 네가 더 좋고 편하다. 익숙한 것도 사랑"이라며 프러포즈를 해 반전 결말을 보였다. 반면 고민녀는 남자친구의 마음을 사랑이 아니라 습관일 뿐이라며 결혼을 망설이며 제보했다.

결혼을 고민하는 고민녀에게 김숙은 “사랑하는 방식에 차이가 있다. 평생을 열정적으로만 살아갈 수는 없다”라면서도 “고민녀가 무엇을 선택하든 응원할 거다. 인생은 기니까 좋은 결정을 해라”라며 응원의 말을 덧붙였다.

또한 곽정은은 “상대에게 이벤트와 표현을 바라는 건 정당하지만 동시에 나도 줄 수 있어야 평등해진다. 받으려고만 하는 건 자신을 나약하게 만든다” 라며 냉철한 조언을 했고, 서장훈 역시 “사랑하는 남친을 위해 본인도 양보를 하면 좋을 것 같다. 지금 결혼하는 건 말이 안 되고, 머릿속을 맑게 한 후에 다시 결정해라”라고 현실적인 충고를 전했다.

끝으로 한해는 “고민녀의 이상과 남친의 현실이 충돌했다. 20대 올인해서 이 사랑만 해봤으니 표본이 없는 거다. 만날 사람은 돌고 돌아서 만난다고 하니, 고민녀도 다른 남자를 한 번 만나보고 나이 먹은 후 다시 만나면 어떨까”라며 자신의 의견을 말했다.

한편 '연애의 참견 시즌3'는 드라마보다 더 드라마 같은 지긋지긋한 연애 스토리에 누구보다 독하게, 단호하게 진단해 줄 본격 로맨스 파괴 토크쇼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6072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B동 1209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