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봄소리, '도이치 그라모폰'과 전속 계약 체결
김봄소리, '도이치 그라모폰'과 전속 계약 체결
  • 홍성훈 기자
  • 승인 2021.02.22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봄소리 (사진 제공 = 유니버설뮤직
​▲김봄소리 (사진 제공 = 유니버설뮤직

 

[서울내외뉴스통신] 홍성훈 기자

바이올리니스트 김봄소리가 한국인 여성으로 최초로 세계적인 클래식 레이블 도이치 그라모폰과 전속계약을 맺었다.

도이치 그라모폰(이하 DG)은 22일 바이올리니스트 김봄소리와 전속 계약을 맺고 솔로 데뷔 앨범 ‘Violin on Stage’를 6월 발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김봄소리는 한국 최초 DG 전속 계약 피아니스트 조성진, 소프라노 박혜상과 함께 DG와 전속 계약을 맺은 최초의 한국 여성 바이올리니스트로 이름을 올렸다. 

클레멘스 트라우트만 DG 사장은 “그가 무대에서 보여주는 거침없는 태도를 사랑한다”며 “그의 DG 솔로 데뷔 앨범은 그의 예술가적 기교를 보여주는 쇼케이스가 될 것”이라고 환영의 메시지를 전했다.

새 앨범 ‘Violin on Stage’는 김봄소리가 지안카를로 게렐로가 지휘하는 NFM 브로츠와프 필하모닉과 함께 폴란드에서 녹음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오페라와 발레를 위해 쓰인 다채로운 무대 음악이 담길 예정이다.

김봄소리는 폴란드와 인연을 맺은 2016 헨리크 비에니아프스키 콩쿠르 외에도 뮌헨 ARD 콩쿠르,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차이콥스키 콩쿠르, 시벨리우스 콩쿠르에서 상을 거머쥐며 바이올리니스트의 길을 걸어왔다. 

2019년에는 DG 피아니스트 라파우 블레하츠와 함께 실내악 앨범 ‘포레, 드뷔시, 시마노프스키, 쇼팽’을 녹음하며 DG와의 인연이 시작됐다.

오는 3월 5일에는 온라인 공연으로 DG 아티스트로서 첫걸음을 내디딜 예정이다. 해당 공연은 온라인 공연 스트리밍 플랫폼 DG스테이지에서 72시간 동안 공개되며 프로그램에는 새 앨범 ‘Violin on Stage’에도 수록될 비에니아프스키와 프란츠 왁스만의 작품이 포함됐다.

김봄소리는 “수많은 전설적인 아티스트들의 발자국을 따라가게 되어 영광”이라며 “음악으로사람들의 마음을 연결하고자 하는 DG의 전통을 이어가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vampiro12x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7066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B동 1209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