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먹고 가’ 노사연 “15년 전 돌발성 난청 생겨"
‘더 먹고 가’ 노사연 “15년 전 돌발성 난청 생겨"
  • 홍성훈 기자
  • 승인 2021.02.28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 먹고 가’ 노사연(사진 제공 = MBN ‘더 먹고 가’)​
​▲‘더 먹고 가’ 노사연(사진 제공 = MBN ‘더 먹고 가’)​

 

[서울=내외뉴스통신] 홍성훈 기자

“제 귀가 좀… 난청이 생겼어요”

‘더 먹고 가’ 노사연이 돌발성 난청을 얻게 된 사연을 담담하게 고백한다.

28일(오늘) 밤 9시 20분 방송하는 MBN 푸드멘터리 예능 ‘더 먹고 가’ 17회에서는 평창동 산꼭대기 집을 찾아 ‘봄맞이 힐링’을 누리는 노사연과 임지호-강호동-황제성의 특별한 하루가 펼쳐진다.

노사연은 산꼭대기 집 거실에서 북한산을 바라보며 편안한 휴식을 즐기던 중, 임지호와 둘만의 대화 시간을 갖게 된다. 여기서 “전유성 씨가 입담이 좋더라”는 임지호의 말에 노사연은 “정우성?”이라고 되물어 웃음을 안긴다. 그러나 잠시 머뭇거린 뒤, “사실 귀에, 난청이 있다”고 털어놓는다.

노사연은 “15년 전쯤 ‘돌발성 난청’이 생겼다”면서, “가끔 방송 녹화를 할 때, 멍해질 때가 있다. 사람들의 이야기를 잘 못 알아들어서 그런 것”이라고 설명한다. 이어 “마치 베토벤이 된 기분”이라며 “그래서 노래가 더 감사하고 귀하다”라며 웃는다.

제작진은 “노사연이 ‘청력 이상’이 오게 된 사연을 담담히 고백하자, 임지호가 진심 어린 위로를 건넨다. 뒤이어 두 사람이 ‘만남’을 즉석에서 듀엣으로 불러 뭉클한 감동을 안긴다. 눈 오는 북한산을 배경으로 부른 ‘겨울왕국2’ OST와 ‘바램’ 등 노사연의 특별한 무대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힐링 푸드멘터리 ‘더 먹고 가’ 17회는 28일(오늘) 밤 9시 20분 방송된다.

 

 

vampiro12x2@naver.com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728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발행/편집인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A동 810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