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정·정준호 부부 신혼집 시세 보니 '헉'
이하정·정준호 부부 신혼집 시세 보니 '헉'
  • 박선화 기자
  • 승인 2015.09.10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내외뉴스통신] 박선화 기자 = 이하정·정준호 부부의 신혼집이 재조명되고 있다.

두 사람은 서울 한남동에 위치한 UN빌리지에서 신혼살림을 차렸다. 신혼집 시세는 다양하지만 정준호, 이하정 부부의 신혼집은 약 30억 원대에 이른다.

한남동 부근은 결혼 전부터 정준호가 살고 있었고 철저한 보안 시스템을 구축해 사생활 보호에 신경을 쓸 수밖에 없는 연예인들이 많이 살고 있다고 알려졌다.

한남동 C공인 관계자는 "입구가 하나 밖에 없고 항상 경비가 상주해 출입통제를 하고 보안이 철저해 누가 사는지 알 수 없다"며 "사생활 보호를 원하는 연예인들이 주로 찾는다"고 말했다.

한편, UN빌리지 내에는 각각 다른 스타일의 빌라들이 단독주택 형태로 모여있다. 평수와 내부 구조도 다르고, 조망권에 따라 매매가가 20억 원부터 60억 원까지 천차만별이다.

sunhwa15@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268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