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팔 다단계 업체 전산총괄 40대 검거
조희팔 다단계 업체 전산총괄 40대 검거
  • 정종우 기자
  • 승인 2015.10.23 08: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희팔의 다단계 업체에서 전산 업무를 총괄한 배상혁 씨가 22일 붙잡혔다.(사진 출처=YTN뉴스 캡처)

[경북=내외뉴스통신] 정종우 기자 = 조희팔의 다단계 업체에서 전산 업무를 총괄한 배상혁 씨(44)가 22일 붙잡혔다.

배 씨는 최근 중국에서 붙잡힌 조희팔의 최측근 강태용의 처남으로 7년 전부터 수배 중이다.

대구지방경찰청은 이날 오후 4시 50분께 경북 구미시에서 배 씨를 붙잡았다. 앞서 배 씨는 이날 오전 8시 50분께 경찰에 전화해 "오후 3시에 자수하겠다"고 밝혔지만 나타나지 않았다.

경찰은 전화 발신지 추적과 CCTV 분석을 통해 배 씨의 은신처를 찾아내 검거했다.

그는 조희팔이 처음 다단계 업체를 설립했던 지난 2004년부터 경찰 수사가 시작된 2008년까지 전산 관련 업무를 총괄한 인물이다. 경찰은 조희팔의 '다단계 사기극'에 배 씨가 핵심 역할을 한 것으로 보고 있다. 불특정 다수에게 투자를 받아 돈을 배당하는 방식의 금융 다단계 업체를 운영하려면 이에 맞는 전산시스템이 필수다.

paran@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5826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