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영희, 별거하다 결국…
나영희, 별거하다 결국…
  • 박선화 기자
  • 승인 2015.10.23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나영희(55·본명 방숙희)가 재혼한 남편과 14년 만에 다시 헤어졌다.(사진 제공=네오스엔터테인먼트)

[서울=내외뉴스통신] 박선화 기자 = 배우 나영희(55·본명 방숙희)가 재혼한 남편과 14년 만에 다시 헤어졌다.

22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가정법원 가사4부(부장판사 권태형) 심리로 지난 16일 열린 두 번째 조정기일에서 나영희와 남편인 치과의사 A씨 간의 사건 조정이 성립됐다.

판결 대신 두 사람의 합의로 이혼 절차가 마무리됐다.

나영희는 지난 2001년 10월 A씨와 재혼했지만 지난해 초부터 별거 상태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나영희 부부의 파경 원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나영희는 연기 활동은 꾸준히 이어갈 계획이다.

현재 나영희는 SBS 주말드라마 '애인있어요', MBC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에 각각 홍세희 역과 한영애 역을 연기하며 극의 재미를 배가시키는 신스틸러로 활약하고 있다.

sunhwa15@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584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