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자체 이슈] 인천시, 종합 자동차 튜닝 페스티벌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 개막
[지자체 이슈] 인천시, 종합 자동차 튜닝 페스티벌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 개막
  • 김형만 기자
  • 승인 2016.10.07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 개막을 알리는 테이프커팅식. (사진=김형만 기자)

[경기/인천=내외뉴스통신] 김형만 기자 = 인천시와 국토교통부 주최, (사)한국자동차튜닝협회가 주관하고, 핸즈코퍼레이션, 피에스타, 몬스터에너지, SR산업, 스웨거가 후원한 도심에서 펼쳐지는 종합 자동차 튜닝 페스티벌인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이 10월 7일 인천아시아드 주경기장에서 화려한 개막식을 가졌다. 페스티벌은 10월 6일부터 10월 9일까지 4일간 개최된다.

이번 페스티벌은 인천시민 300만 시대를 맞이해 인천 시민의 화합의 장인 제1회 300만 인천 애인(愛仁)페스티벌(9월 24일 ~10월 16일)과 연계한 행사이다.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은 그간 정부에서 창조경제의 일환으로 자동차튜닝 시장 활성화를 위해 튜닝규제완화, 튜닝전문인력 양성 등 튜닝관련 법과 제도를 정비하고 튜닝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을 위한 그 간의 정부와 협회의 노력이 결실을 맺는 자리이다. 또한, 시민들이 안전하고 합법적인 자동차 튜닝 문화를 즐기고 다가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는 원년행사이기도 하다.


▲관람객들이 튜닝 차량에 관심을 가지고 둘러보고 있다. (사진=김형만 기자)

이번 페스티벌은 기존의 전시장 내에서 진행해 오던 전문 전시 중심의 오토쇼와 달리 도심 속 야외공간에서 개최되는 전시와 문화가 결합된 자동차 튜닝 문화 페스티벌이다. 관람객 스스로가 직접 참여하고 체험하는 소통형 페스티벌이라는 점에서 산업관계자와 일반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기에 충분하다.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에는 56개사 127부스 규모의 튜닝업체, 부품 및 용품업체가 참여한다. 완성차 전시와 튜닝카 선발대회 및 이색 아트카 전시 등 특별행사도 열린다. 튜닝카 드레프트 데모런 및 택시타임을 비롯한 누구나 참여가 가능한 다채로운 튜닝을 테마로 한 체험 및 참여이벤트도 개최된다.10월 8일에는 락 페스티벌, 10월 9일 SBS 특집 김창렬의 올드 스쿨 라디오 공개방송이 진행될 예정이다.




▲레이싱모델과 튜닝차량. (사진=김형만기자)

개회식에서 사단법인 한국자동차튜닝협회 승현창 회장은 “그간 정부에서는 창조경제의 일환으로서 자동차튜닝 시장 활성화를 위해 튜닝규제완화, 튜닝전문인력양성 등 튜닝관련 법과 제도를 정비하고 튜닝에 대한 부정적 인식 개선을 위한 그간의 정부와 협회의 노력이 결실을 맺는 자리이자 대중들이 안전하고 합법적인 자동차 튜닝 문화를 즐기고 다가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는 원년행사라는 점에서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은 매우 의미 있으며, 앞으로도 민간과 정부가 협력하여 안전하고 합법적인 자동차 튜닝 문화를 즐기고 다가갈 수 있는 자리가 지속적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유정복 시장은 축사를 통해 “인천시에서 처음 개최된 종합자동차 튜닝 페스티벌은 민‧관 협업을 통해 국내 튜닝 산업의 성장과 활성화를 도모하고, 안전하고 합법적인 튜닝 문화를 정착하는 데 그 목적이 있다”며 “인천 아시아드 주경기장을 가득 채운 참여 기업과 관람객이 함께 소통하여 국내 튜닝산업의 성장을 위한 새로운 방향을 모색하고, 인천시의 지속적인 문화 행사로서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했다”고 밝혔다.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의 주최 측은 “튜닝에 대한 잘못된 인식의 전환과 자동차 튜닝의 긍정적 정보 전달을 통해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여 보다 대중들이 안전하고 합법적인 자동차 튜닝 문화를 즐기고 다가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2016 인천 코리아 튜닝 페스티벌은 대한민국 자동차 튜닝 페스티벌의 새로운 기준이 될 것이며 참가 관람객들은 안전하고 합법적인 튜닝문화의 진면목을 보고 직접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kimhm70@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8426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