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정당 "박근혜 대통령 파면, 국민의 힘으로 국정농단 세력 심판한 것"
바른정당 "박근혜 대통령 파면, 국민의 힘으로 국정농단 세력 심판한 것"
  • 신용수 기자
  • 승인 2017.03.10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른정당은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대통령을 파면한 것에 대해 "국민의 힘으로 국정농단 세력을 심판t했다"고 평가했다. (사진=신용수 기자)

[서울=내외뉴스통신] 신용수 기자 = 바른정당은 헌법재판소가 박근혜 대통령을 파면한 것에 대해 "국민의 힘으로 국정농단 세력을 심판했다"고 평가했다.

정병국 바른정당 대표는 10일 국회에서 자당 의원·당협위원장들과 함께 헌재의 탄핵심판 선고를 함께 지켜본 후 "부패한 패권주의와 절연하는 새로운 역사의 출발점으로 기록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모두발언 전 물을 마시는 정병국 대표. (사진=신용수 기자)

정 대표는 "바른정당이 국민을 배신한 국정농단 세력과 결별하고 황량한 벌판에 나와 대통령의 탄핵을 주도한 것이 바른 선택이었고 옳은 결정이었음이 확인됐다"고 했다.

그는 "패권주의를 청산하기 위해 우리는 역사적 소임을 다할 것"이라고 "대한민국의 모든 권력은 국민으로부터 나온다는 준엄한 명령을 되새기며 국민 앞에 다시 바로 서겠다"고 밝혔다.

spring@nbnnews.co.kr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97302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