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G워너비 공식입장(전문)
SG워너비 공식입장(전문)
  • 나주영 기자
  • 승인 2021.05.06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G워너비 측이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발매에 대해 당혹감을 드러내며 눈길을 모으고 있다.

'놀면뭐하니
'놀면뭐하니

지난 5일 SG워너비 김용준 소속사 더블에이치티엔이와 김진호 소속사 목소리엔터테인먼트, 이석훈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공식입장을 통해 "SG워너비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Do you remember' 발매는 SG워너비(김용준, 김진호, 이석훈)를 비롯해 멤버들의 소속사와도 어떠한 사전 협의도 거치지 않은 사안"이라고 밝혔다.

이어 "오늘(5일) 언론 보도를 통해 처음 접한 소식에 당혹감을 감추기 어렵다"며 "상업적 목적의 수단으로 SG워너비를 이용하는 비도덕적인 행위에 강한 유감을 표명하는 바이며, 관련 음원 발매는 SG워너비와는 전혀 관련이 없다"고 덧붙였다.

또한 소속사 측은 "또한 과거 음원 제작자가 SG워너비의 음원 수익금을 음원 유통사로부터 정산받지 못해 소송을 제기했다는 것 역시 멤버들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는 법정 다툼이라는 사실도 명백히 밝힌다"라고 전했다.

앞서 이날 매니지먼트사 포켓돌 스튜디오는 "SG워너비가 2006년에 있었던 40회의 전국투어 콘서트 중 일부 실황 음원을 공개할 예정"이라며 "당시 콘서트 기획자가 간직해 온 라이브 실황 DVD를 이용한 음원은 '그때 그 시절을 기억하니'의 테마를 가진 'Dp you remember'라는 이름으로 제작된다. 음원을 통해 팬들이 SG워너비를 계속 아껴줬으면 하는 마음으로 음원을 출시한다"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SG워너비는 최근 MBC '놀면 뭐하니?'에 출연한 이후 새로운 역주행 신화를 쓰는 중이다.

이하 SG워너비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더블에이치티엔이(김용준), 목소리엔터테인먼트(김진호), C9엔터테인먼트(이석훈)입니다.

금일 보도된 SG워너비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Do you remember' 발매에 관한 입장 드립니다.

SG워너비 전국투어 콘서트 라이브 실황 음원 'Do you remember' 발매는 SG워너비(김용준, 김진호, 이석훈)를 비롯해 멤버들의 소속사와도 어떠한 사전 협의도 거치지 않은 사안입니다.

오늘(5일) 언론 보도를 통해 처음 접한 소식에 당혹감을 감추기 어렵습니다.

상업적 목적의 수단으로 SG워너비를 이용하는 비도덕적인 행위에 강한 유감을 표명하는 바이며, 관련 음원 발매는 SG워너비와는 전혀 관련이 없습니다.

또한 과거 음원 제작자가 SG워너비의 음원 수익금을 음원 유통사로부터 정산받지 못해 소송을 제기했다는 것 역시 멤버들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는 법정 다툼이라는 사실도 명백히 밝힙니다.

다시 한번 SG워너비를 아껴주시는 팬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9742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회장 : 임정혁
  • 대표이사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A동 810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