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정가(14), 예상 후보군 알아보기.... 기초의원 '사' 선거구
충주 정가(14), 예상 후보군 알아보기.... 기초의원 '사' 선거구
  • 문병철 기자
  • 승인 2021.05.09 0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 선거구... 교현·교현2·안림·연수동 지역, 현역 유영기 의원, 조중근 의원, 김낙우 의원, 고민서 차세대위원장, 서원복 교현안림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등 거론
-지난 2018년 지방선거 사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3석, 국민의힘 1석 차지... 2022년 결과는?
-현역 의원 강세, 도전 후보군 간 치열한 경쟁 예상... 후보군별 장점 최대 발휘, 주민의 선택?
▲'사 선거구 후보군, 왼쪽부터 더불어민주당 조중근 의원, 유영기 의원 / 국민의힘 조중근 의원, 고민서 차세대위원장, 서원복 당협 부위원장

[충주=내외뉴스통신] 문병철 기자

충북 충주시 기초의원 선거구는 7곳으로 '가'에서 '사'선거구까지이며, 선출직 17석과 비례대표 2석을 포함하여 총 19석으로 의회를 구성 운영하고 있다.

2006년 4회 지방선거 때부터 중선거구제가 도입되어 현재까지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각각 2승 2패의 성적을 거두며 충주시의회를 이끌어 나가고 있다.

지난 2018년 7회는 19석은 더불어민주당이 12석, 국민의힘(전신 자유한국당)이 7석을 차지하며 민주당이 전·후반기 의장과 부의장을 독식했다.

2022년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는 예전과 달리 코로나19, 경제침체, 재보궐선거 결과, 대통령 선거, 여야 지지율 등의 요인으로 아직은 가름하기 힘든 사항이지만, 국민의힘에 후보군이 쏠림현상이 이어지고 있다.

내년 충주시의회 '사 선거구' 출마가 예상되는 후보군은 다음과 같다. (기준 : 5월 1일)

'사 선거구는 교현·교현2·안림·연수동지역으로 충주시 선거구에서 가장 많은 4명을 선출하며 현재는 더불어민주당이 3석, 국민의힘이 1석을 차지하고 있다.

▲왼쪽부터 조중근 의원, 유영기 의원, 김낙우 의원, 고민서 밝은누리봉사위원장, 서원복 교현안림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후보군은 더불어민주당은 △8대 후반기 산업건설위원장인 유영기 현 의원은 초선으로 의회 진출 전 더불어민주당 지역위 사무국장을 역임하며 지방의회의 꿈을 키웠으며, 의회 입성 후에도 차분한 성격으로 의정활에 전념하고 있다.

△8대 전반기 행정복지위원장을 역임한 조중근 현 의원은 민주당 시의원 원내대표로 활동하며 의원 간 소통에 힘쓰고 있으며 지역 주요 현안에 목소리를 꾸준히 내고 있다.

국민의힘은 △시의원 원내대표를 역임한 김낙우 현 의원은 발로 뛰며 주민과 함께하는 소통 의정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으며 지역의 어려운 이웃을 돕는 활동을 의원 전부터 현재까지 이어가고 있으며, 지난해는 충주시장애인후원회 회원들로부터 표창패를 수상받기도 했다. 

△2018년 시의원에 출마해 고배를 마신 고민서 당협 차세대위원장은 밝은누리봉사위원회 위원장으로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돕기 봉사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다.

△충주 당협 부위원장으로 활동하고 있는 서원복 교현안림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지역사회 복지사업 발굴과 지원에 앞장서는 한편, 농업경영인 충주시 회장과 충북도 회장의 축척된 경험으로 농업 증진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사 선거구는 의석 4석으로 지방선거에서 어느 당 후보가 우세하느냐에 따라 전체 선거구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지역정가 인사는 전했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후보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되며, 각 당 후보 간 경쟁도 눈치 싸움이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또한, 양당은 경쟁력 있는 후보를 우선 선정해 전체적인 분위기 형성이 무엇보다 필요할 것으로 보이며 현역 의원의 약진도 눈여겨 볼 포인트이다. 초선의원 3명의 재선 여부도 주민의 평가에 의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재도전과 신인 도전자의 지역사회에서 활동 영역에 따라 주민들의 선택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내외뉴스통신 충북취재본부는 내년 지방선거를 준비하는 후보군을 확인하여 각 정당 관계자를 통해 확인된 인물만 이름을 올리고 있다.

 

mbc0327@hamn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498290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회장 : 임정혁
  • 대표이사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A동 810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