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당 대표 선거...탈당파와 잔류파 구도 될 것"
홍준표"당 대표 선거...탈당파와 잔류파 구도 될 것"
  • 김형인기자
  • 승인 2021.05.28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리(小利)에 얽메이지 말고 대의(大義)를 생각해야"

[제주=내외뉴스통신] 김형인 기자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28일 당 대표 예비경선 결과와 관련해“이번 당대표 선거도 바람이 불긴 하지만 당내 선거이기 때문에 결국은 탈당파와 잔류파의 대결 구도로 흐를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사진제공=홍준표 의원 SNS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28일 당 대표 예비경선 결과와 관련해“이번 당대표 선거도 바람이 불긴 하지만 당내 선거이기 때문에 결국은 탈당파와 잔류파의 대결 구도로 흐를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사진제공=홍준표 의원 SNS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28일 당 대표 예비경선 결과와 관련해“이번 당대표 선거도 바람이 불긴 하지만 당내 선거이기 때문에 결국은 탈당파와 잔류파의 대결 구도로 흐를 가능성이 크다”고 내다봤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지난 원내대표 선거때 말들이 많았지만 결국 탈당파와 잔류파의 대결 구도로 봤는데 마지막 의원들의 흐름은 결국 잔류파의 승리로 끝이 났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어“차기 지도부는 이런 보이지 않는 대립구도를 용광로에 넣어 하나로 만드는 대화합 정책을 펼쳐야 한다”라며“우리부터 하나가 되는 대 탕평을 실시 하여 자강 해야 합당도 되고 외부 인사 영입도 쉬워 진다.그래야만 정권탈환의 대 장정이 가능해 진다.소리(小利)에 얽메이지 말고 대의(大義)를 생각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한편 탈당파와 잔류파는 지난 2017년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당시 새누리당을 탈당했던 정치인들과 잔류했던 정치인들을 나누는 용어다.

탈당파로는 유승민 전 의원 등 바른정당 창당 세력을 말하며, 당 대표 후보중에서는 이준석 전 최고위원, 주호영 전 원내대표 , 홍문표 의원 등이 탈당 후 바른정당에 입당한 경험이 있다.

김형인기자anbs01@hanmail.net

내외뉴스통신, NBNNEWS

기사 URL : http://www.nbnnew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0561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회사명 : (주)내외뉴스통신
  • 제호 : 내외뉴스통신
  • 회장 : 임정혁
  • 대표이사 : 김광탁
  • [뉴스통신사업]
  • 등록번호 : 문화 나 00023
  • 등록일 : 2012-03-02
  • 발행일 : 2013-11-19
  • [인터넷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4475
  • 등록/발행일 : 2017-04-20
  •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53 (마포트라팰리스) A동 810호
  • 이메일 : nbnnews1@naver.com
  • 연락처 : 02-786-5680
  • 팩스 : 02-786-626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혜민
  • 사업자등록번호 : 107-87-66774
  • 내외뉴스통신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1 내외뉴스통신. All rights reserved.
ND소프트